Xp
MLB       
Xp
  
KBO       
Xp
  
Mania Community. Your Favorite.
운영공론장
운영진분들에 대한 배려와 존중을 지켜주셨으면 합니다.
 
1
7
  535
2019-03-10 22:52:00

 먼저, 절대로 이번에 바뀐 정책을 옹호하고자 하는 것이 아닙니다.

 

저는 가입일은 짧지만, 그래도 눈팅자체는 꽤 오랫동안 해오면서 느낀 것이, 매니아의 제 1 원칙은 배려와 존중입니다. 나와 다른 남의 의견을 존중하며, 서로를 배려하는 것을 지상과제로 삼고있는 곳입니다.

이번 운영원칙의 변화에 대해서도 각자는 자신의 의견을 다양하게 낼 권리가 있습니다. 그리고 그렇기 때문에 운영진 분들도 의견을 읽어보면서 장문의 코멘트를 달고, 여러 고민들을 하시는 것이겠죠.

 

그런데, 전반적으로 운영진 분들에 대한 글의 어조가 상당히 공격적입니다.

'이럴꺼면 뭐하러 투표합니까?' '독재랑 다를게 뭡니까?' 등 질문의 형식을 취한 공격에 가깝죠. 물론 순간적으로 화가 나셔서 쓰신 글들이겠지만, 그럼에도 너무나도 날카롭다고 느껴집니다.

 

거의 500+의 회원분들과 1000+의 비회원분들이 상주하는 (나름)거대 사이트인 매니아를 운영하는 분들은 단 4명입니다. 이분들이 기술적인 시스템을 짜고 운영을 담당하고 답장을 달고 이런 일들을 몇년째 하고 계시죠.

 

절대로, '고마운줄이나 알아라!' 이런 걸 얘기하고자 함이 아닙니다.

 

운영진을 비판하는 사람은 수십~수백명이지만, 그 많은 의견을 수용하고 새로운 방법을 고안하고 일일이 코멘트를 달아야 하는 운영진분들은 겨우 4분입니다.

 

이분들도 사람이고, 공격적인 언사에 상처를 입지 않을리가 없습니다.

 

부디, 같은 말이라도 좀 더 따뜻하게, 배려를 담아서 하셨으면 합니다...

12
Comments
1
2019-03-10 22:55:57

네 맞습니다. 동시에 운영자분들도 양식과 절차에 맞춰서 문의한 질문에는 그래도 꼭 피드백을 달아주셨으면 합니다. 4분이 운영하는 것이 힘든 거 충분히 공감합니다만, 이번 개편의 방향이 그저 그분들의 고초를 감안해서 넘어가도 될만큼 만만한 사안은 아니라고 판단되어서요.

1
1
2019-03-10 22:56:39

운영진이라고해서 항상 합리적인 결정을하는것도 아닌데 잘못된 정책에 비판도 못하는공간이가요?
대부분의 회원들이 최대한 정제해서 의견제시하는거같은데 도대체 어느부분이 불편하신지 이해가 가지 않습니다.
새로운 투표방식이 예전 체육관투표랑 다를거없다는 말도 하면 안되는건가요?

WR
1
2019-03-10 23:02:11

본문에도 말씀드렸지만, '의견 제시는 각자의 권리고 존중받아야합니다' 저는 이부분을 말씀드리는 것이 아닙니다. 비판을 하는것이 안된다는 것도 아닙니다....

그 방식을 가능한한 날카롭지 않게, 글을 읽으시는 분들이 최대한 상처입지 않도록 하길 바라는 마음에서 적은 것입니다.

 

저희같은 회원들은 기껏해야 한두분의 운영진들에 대해 비판하고 욕하고 비난할수 있지만, 운영진 분들은 한분당 수십, 수백명의 비판과 비난을 상대해야합니다.

 

그분들도 완벽할수 없는 사람이고, 비판을 받을수 있지만, 수백개의 비판을 받다보면 상처가 클수밖에 없습니다. 비판과 비난에도 배려와 존중이 전제되었으면 합니다. 

1
1
2019-03-10 23:07:24

배려와 존중을 강조하시는데, 배려와 존중이라는 가치와 운영진의 의견과 잘맞는 회원들에게 주는 투표가중치라는 것이 너무 동떨어진 방법이라서 계속 배려와 존중을 강조하시는게 참 아이러니하다고 느껴집니다.

1
1
2019-03-10 23:10:04

동의합니다 저 투표 제도에는 투표 권한이 약해지는 사람들에게 존중과 배려가 없어지는 걸로 보여요

WR
1
2019-03-10 23:15:40

죄송합니다. 제가 의견을 전달하는 방식이 많이 미숙한듯합니다.

 

투표 제도자체를 옹호하고 싶었던 것은 아닙니다. 또한 새로운 제도가 배려와 존중을 침해한다면 그 제도는 대원칙에 어긋나는 제도이고 잘못된 제도일 것입니다.

 

다만, "투표가 뭔진 아세요?", "그냥 독재하고싶다고 하시죠?" 등등....너무나도 날카롭고 공격적인, 비아냥 거리는 글들이 상당히 많아서 그 부분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싶었습니다.

(심지어 어떤분은  <- 비꼼의 정석과도 같은 양파군까지 동원하시더군요) 

WR
1
2019-03-10 23:12:16

제가 의견을 전달하는데 있어서 아직 많이 미숙한듯 합니다... 

저는 투표 가중치를 옹호하고자 하는게 절대 아닙니다

그것에 대한 의견을 낼 때 너무 날카롭더군요...심지어는 "투표가 뭔지 알긴 하세요?"같은 글도 봤죠....

그런 부분이 너무 안타까워서 써본 글입니다만, 배려와 존중을 강요하는 것처럼 느껴지셨다면 사과드립니다. 그런 의도는 아니었습니다.

1
2019-03-10 23:16:40

해당글에 이런 리플을 남겨주시는게 좋을거 같아요.

불만이 있는 와중에도

대부분 정제된 언어로 운영진분들과 소통하시는데

자칫 소통하시는 모든분들을

싸잡아서 배려없이 매너없이 운영진 분들 공격한다고 느껴질수 있습니다.

WR
1
2019-03-10 23:21:02

모든분들을 비난하는 듯한 글로 이어질 수 있는 위험성을 알기에 저도 처음에는 리플을 달려고 했는데, 보다보니 백개의 가까운 댓글중에 많이 날카로운 글들이 10개 정도 되서 부득이하게 글로 써보게 됬습니다.

또한 그런 표현방식의 글에 추천을 눌러주신 분들이 상당히 많아서, 보다 많은 분들에게 노출되려면 글을 쓰는게 낫다 싶었습니다.

 

제 미숙함에 사죄드리며, 이런 부분을 짚어주셔서 감사합니다.

1
3
2019-03-10 23:42:43

사실 지금 운영진 분들부터 소수의견은 묵살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열어둔 것 아니겠습니까..

본 코멘트는 운영원칙 위반으로 삭제되었습니다.
1
2019-03-11 18:41:52

사이트 운영하는데 소수 의견을 전부 다 반영할 필요는 없죠. 거의 모든 커뮤니티 사이트는 운영진 맘대로 합니다.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